090401

from sitcom diary 2009. 4. 1. 13:30
_만우절
뭐 애도 아니고, 라고 하면서 문득 생각한..유치멘트..
여러분 저 결혼해요; 라던가...근데 한편으론 이런걸 거짓말 해야하는 게 좀 측은 그 자체랄까?
그에 비해 티슷의 오늘 팝업귀엽네요 ㅋㅋ

분장실의 샨선생의 고백에 내심;;; 가슴떨려 하며 ㅡㅡ;;; 사진을 누가 찍어줬는지 예술이네..아트아트 ㅋ


_ 옷 안갈아 입는 거죠?
나는 하나에 꽂히면 그걸 계속 해야하는 묘한 특성이 있다. 그래서 육개장에 꽂히면 2주고 한달이고 내내 육계장을 점심으로 먹는 묘한 사람이다. 옷도 그렇다 내가 좋아하는 스타일의 옷을 발견하면 그걸 두세개 산다.

작년에, 인디언핑크에 꽂혀서 인디언핑크옷만 주구장창 사대고, 같은 자켓을 세벌사고 ㅡㅡ;; 안에 입은 흰티를 샀었다. 그리고 내내 그걸 번갈아 가며 입고 다녔는데, 그게 다른 사람 눈에는 ㅋㅋㅋ 전혀 변화가 없는, 말하자면 안갈아입고 며칠을 내내 볼 때마다 그 옷인거다. 사실 안에 티에 프린트된 글자도 다 다르단 말이지.

말하자면, 나만 알고 있는거다. 매일 다른 걸로 갈아입는 걸 말이지. ㅋㅋㅋ 어느 날 내가 나의 이런 특징을 얘기하자. 바로 맞장구를 치며 그녀는 '저도 옷 안갈아 입으시네, 이 옷을 너무 좋아하시나'라고 생각했다고 말했다. 그러니 나의 별다른 얘기가 없었으면 아마도 ㅡㅡ; 단벌신사쯤?

며칠 전 홍대에서 쇼핑을 하던 중 단가라 티중에 너무 맘에 드는 것을 발견..그 자리에서 다른 칼라로 세 장을 샀다. 그나마 발전해서 칼라라도 다르게 산거라는..;; 암튼 그녀는 그날 고개를 끄덕이며, '님의 이런 쇼핑때문에 옷을 안갈아 입는다 생각한 거에요' 으흐흐;;;;;그날 밤 그녀의 쪽지

'아우 아까 산 제 별무늬티요, 입어보니 너무 예뻐요..저도 세 장 다 살걸 그랬나봐요'

ㅋㅋㅋ


_ 꽃구경 다녀왔어요.
날이 춥고 흐려서 좀 낭패긴 했지만, 진해의 왕벚꽃 구경하고 왔어요.
이게 이번주엔 완전 흐드러지게 피어서 장관을 이루겠죠..사실 이 꽃잎날리는 아래에서 좀 나름 낭만을 찾으며 걸어보고 싶었는데, 안하던 짓 하려니 이리 안도와 주는 ㅋㅋㅋ

이날 먹은 밀크쉐이크가 너무 맛있었어요.
그리고 저녁에 먹은 세계맥주 퍼레이드에서 후치애플, 마르가리타맥주, 카푸치노까지...너무 맛있었어요.

나름 보람찬 주말을 보낸 거 같기도 하고, 그래도 할 건 다 했네요.
만약 언젠가 또 가게 된다면, 이제는 진해가 아니고 다른 곳의 을 구경하고 싶어요.


_저 마라톤해요;
제가 작년나이키휴먼레이스에 참가했었는데(10km마라톤이라 참가한거지만..)사실 뛰고나서 극도로 피곤했다거나 한 건 없지만 이걸 또 하겠단 마음은 없었어요. 그러다가 아무 생각없이 또 사고를 친거죠.

5월에, 제가 가장 좋아하는 계절이기도 한 5월....ㅠ 또 뜁니다. 10km;;
아흑; 이거에 대한 이야기는 나중에 자세히 하도록 하지요;;;
길어지면 사람들이 안볼까봐 서둘러 마무리하는 센스 ㅡㅡ;;

'sitcom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벌레가 너무 싫어요;  (45) 2009.04.06
같은 의사인데 왜 이렇게 달라요?  (43) 2009.04.02
090401  (31) 2009.04.01
난 너무 극단적이야;  (24) 2009.03.23
눈치가 없는건가, 성격이 좋은건가?  (27) 2009.03.20
술좀 먹었습니다.  (33) 2009.03.13


  1. BlogIcon 조군 2009.04.01 13:4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꽃구경 다녀왔다더니 블로그가 형형색색 이군(난잡스럽다그럼 때릴꺼 같아 흠흠)
    ㅋㅋ 나도 저 쪽지 받았지....순간 매우 무서웠어...;
    누님 마라톤 하는건 예전부터 알고있었던거구....
    아 오늘 만우절이구나....대구탕은 언제 먹을참~~~~

    • BlogIcon 노센 센~ 2009.04.01 16:0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세상에서 니가 제일 멋져. 나는 니가 너무너무너무너무 좋아! 아...다음 말이 생각이 안나네; 만우절 기념 느끼한멘트좀 날릴라했는데 나의 아이디어는 고작 저것뿐이네;(만우절 기념멘트는 여기까지야) 암튼 마라톤하는 것은 너에겐 진작 말한거고..대구탕은 니가 시간나는 날이라면 언제든? 이라고 생각은 하지만 너는 이미 4,5월은 계속해서 바쁜거 아냐? 넌 너무 바빠..하지만 5월에 가는 여행은 빠지지말고 같이 가기로해.

  2. BlogIcon kkommy 2009.04.01 14:0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꽃구경 다녀오셨다는 이야기에 마냥 부럽습니다.. ㅠㅠ
    저도 마음에 드는 옷은 칼라별로 삽니다.. ㅋㅋ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9.04.01 16:0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렇군요..ㅋㅋㅋ 저도 이제 칼라별로 바꿀려고요. 계속 같은 색상옷 같은 디자인으로 샀는데 사람들이 옷을 안갈아 입는지 아는;;

  3. BlogIcon JUYONG PAPA 2009.04.01 15:3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벚꽃이 이쁘네요. ^^

  4. 2009.04.01 15:5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노센 센~ 2009.04.01 16: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항아항..그러셨군요.
      비밀님도 뛰셨군요..그럼 그 레어아이템 티셔츠로 갖고 계시겠네요.
      전 어디에 두었는지 지금 가물가물...ㅎㅎ
      나중에 좀 시간이 나시면 꼭 다시 시작하세요.
      전 4월 내에 연습해야하는 데 작년에도 그냥 연습없이 나가 뛰었거든요;
      이번에도 이렇게 대책없지 않을까 하는 ㅡㅡ;;;

  5. BlogIcon 솔이아빠 2009.04.01 16:1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ㅋㅋ 레어아이템 솔이랑 사진찍는거 중에 자주 나와요...ㅋㅋ 잘때입는 잠옷정도로 ㅋㅋㅋ

  6. BlogIcon seevaa 2009.04.01 17: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님 알록달록 글씨색은 멍미;;

  7. BlogIcon Evelina 2009.04.01 17: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팝업 캡쳐가 깔끔하네여.
    포스트 중간 중간 알록달록한게 봄바람 살랑살랑 맞고 왔다는 티가 지대네요;;;

    나도 벚꽃놀이 할줄 아는데..
    나도 벚꽃아래에서 도시락 먹을 줄 아는데...

    • BlogIcon 노센 센~ 2009.04.02 00:1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부러우면 지는건데..ㅋ
      긍데 님 벚꽃아래서 도시락이라니! 안됩니다...자연보호해야죠; ㅋ
      암튼..꽃은 이쁘게 보고 사진찍고 감상해야지..꺽어서 갖고다니고
      머리에 꽂고 이라면 미친년입니다;; 그날 몇 명 봤어요;

  8. BlogIcon Fallen Angel 2009.04.01 19:1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거 스팸으로 신고한 1人.;;;;;;;;;;

  9. BlogIcon Julie. 2009.04.01 22:2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제 경우엔 한번 필 꽂힌 코디가 있으면 한달 내내 약속있는날엔 무조건 그 코디 고대로.ㅋㅋ
    물론 사람이 같을 경우 눈물 흘리며 다른걸 찾아입지만 다 다른 사람을 만날땐 그 코디만 주구장창입어요ㅎㅎ

  10. BlogIcon 데굴대굴 2009.04.01 23:0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어째서... 사진보다 밀크쉐이크에 더 눈길이 가는거죠..... -_-a

  11. BlogIcon 딸기뿡이 2009.04.02 00:1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번주가 벚꽃 만개라고 해도 흐드러지게 많이 폈는데요? 흐흐흐~
    그나저나 나, 언니의 휘황찬란한 글씨색에 우왓우왓 했다는. 왠지 알록달록~

    다른 꽃이라... 다음에 나랑 3월 초에 핀다는 '동백꽃' 보러 가요. 여수까지 가야 하나 -_-
    그건 아닌데~ 여수 오동도의 동백꽃이 젤 이쁘다던데. 산수유도 얼마나 또 예뻐요.
    아니면 나랑 튤립축제? 하하하~

    + 근데... 하나에 꽂히면 계속 먹는데, 질리면 이제 그녀석은 두 번 다시 안 쳐다보죠?
    그건 아닌가..... 하하하하... (내가 그래서 언니도 그럴 거라는 이 생각은 뭐람?)

    • BlogIcon 노센 센~ 2009.04.02 00:3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자는 시간을 이미 넘겼군..! 얼릉 잠자리에 들어야짓(잔소리로 시작) 그래그래, 동백꽃도 보고 튤립도 보고..다 봅시다요. ㅋㅋㅋ 여수도 함 가보고 싶기도 하고 요즘은 왤케 가고싶은데가 천지인지...에효; 돈을 많이 벌어야 이거 원 칠랄레팔랄레 돌아댕길텐데;

      + 맞다, 꽂히면 계속 먹는데, 질리면 안먹는다..똑같다. 예외인 것들도 있지만 뭐 커피나 그런 종류들..암튼 예전에 하겐다즈 녹차아이스크림에 꽂혀서 파인트를 열두개인가를 주구장창 일주일 내내 먹고 다시는 안먹고 있지. 그땐 정말 칼라만 봐도 토할 거 같았다는..지금은 하겐다즈 라즈베리소르베에 꽂혀있지만 오래오래 사랑하고 싶어서..가끔 먹는다. 그날이 다가오면 틀림없이 먹고싶어지는 것 중 하나..ㅋ

  12. BlogIcon 디노 2009.04.02 14:4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포스팅이 매우 칼라풀 하네요.
    칼라풀한 센님의 마음을 반영한건가요?
    올해 꽃구경은 항상 그렇듯 강건너 불구경일듯 ㅋㅋ

    옷은 왠지 저도 공감가요 킬킬..

    • BlogIcon 노센 센~ 2009.04.03 13:1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불구경만 하지말고 시간내어 한번 가도록해.
      사실 부산에도 좋은 곳 많지 않은가...
      암튼 바다라도..난 무조건 좋아 바다는;;;;

  13. BlogIcon 샤키 2009.04.03 00:1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똑같은 옷 계속 입는 건 앙드레킴 샌님 스탈인데~ ㅎㅎㅎ
    그 정도는 아니지만 저두 몬가에 꽂히면 그것만 죽어라 하는지라 왠지 반갑다는
    전 좀 주기가 길어요 치즈돈까스를 3달간 먹은 적도 있는데
    주변에서 제발 다른 거 먹으라고 빌었다는 냐하하 ㅡㅅㅡ;;

    • BlogIcon 노센 센~ 2009.04.03 13: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ㅋㅋㅋ듣고보니 그렇네요..앙성생님...
      사실 전 아직도 육개장을 못 끊었어요 ㅋㅋㅋ
      암튼 하지만 치즈돈가스 3개월;;; 님이 짱이세연;;;

  14. BlogIcon 철희 2009.04.03 22:3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마라톤~~
    10km 덜덜덜인데요...ㅋㅋ

    전 그저께 회사에서 사이클링 이벤트 참여했답니다 :)
    한조에 6명 x 한명당 6분씩 해서 최대거리 낸 팀이 우승하는건데요

    6분간 전속력(!?)으로 타니... 6분후에 잠시 정신줄을 놓아버렸지 모에요 ㅋㅋ

    화이팅입니다 :)

    • BlogIcon 노센 센~ 2009.04.06 12:1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ㅋㅋㅋㅋ 아놔 정신줄은 도로 찾아오신 거에요?
      이거이거 그래서 팀이 지신건가요..그럼 한턱 내셔야 할듯;;ㅋ
      암튼 저도 10키로를 어케 뛰어야 할지 막막해요;

  15. BlogIcon 소나기 2009.04.06 17:0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먼가 많은 일이 있군요.^^
    벚꽃놀이도 다녀오시고 마라톤까지..
    그리고 저 쪽지는 깜짝 놀랬죠..ㅎㅎ
    진짜로 좋아하나? ㅋ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0:1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ㅋㅋㅋ 그쵸...쪽지는 아주 깜찍했어요.
      벚꽃놀이도 다녀오고 많은 걸 했네요 정말..
      이번주는 부산에 내려간답니다..아아 반년만의 부산인듯..

|  1  |  ···  |  210  |  211  |  212  |  213  |  214  |  215  |  216  |  217  |  218  |  ···  |  70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