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은 나름 사진을 찍어온다고 꽤 찍어왔기때문에 스크롤압박 작렬일겁니다. 각오하세요;;;라고 말했는데 막상 올리고나서 초라하면 어쩌지;;; 걱정이되네요. 암튼, 오늘 상훈이랑, 코노미언니랑 언니네 회사 동료분이랑 네명이서 안면도를 갔었습니다. 생각해보니 그 분이랑 통성명도 안한 ㅡㅡ; 제가 좀..그렇습니다;;;

차를 렌트하려는 장소였던 학동역에서 만나 8시에 출발예정이었는데, 7시반쯤 도착해 차를 렌트하겠다던 상훈이의 시간계산 착오로; 이거 뭐 오히려 우리가 기다려야했던 아침 해프닝; 스타벅스에서 커피 한 잔 하고 있으니 도착;; 차에 타자마자 갈구기 시작해서 안면도 방포항에 도착할 때까지 괴롭혀줬;;;;
안면도방포항

꽃지에서 방포항을 바라본 모습인데 처음 도착할 당시엔 물이없었어요.

차를 주차하고 방포수산으로 가서 대하를 샀습니다. 조개도 샀죠;;;; 여기서부터 저희들의 노브레인 레이스의 시작인겁니다. 여자셋, 남자하나 가서 대하2kg, 조개3kg를 샀습니다. 코노미언니가 인터넷에서 조사해본 바에 의하면 네명기준 보통 그렇게 먹는다기에..우리가 산 대하와 조개입니다.
자연산대하 : 1kg 45,000원

자연산대하 : 1kg 45,000원

양식대하 : 1kg 23,000원

양식대하 : 1kg 23,000원

양식대하 : 1kg 23,000원

조개류들 가격은 저렴

클릭해서 보시면 아시겠지만 싱싱하기는 정말 엄청나게 싱싱합니다. 그저 그냥 대하랑 조개만 구워먹으면 되겠거니 생각하고 조합을 맞출 생각을 안한 우리는 무작정 일단, 조개구이를 해주는 곳으로 갔습니다.
대하소금구이

대하소금구이

조개구이

조개구이

그리곤 대하랑 조개를 다 구웠는데 옆 테이블들을 보니 회를 떠서 횟감이랑, 매운탕이랑 조화시켜서 드시더라구요. 먹다가 아뿔싸;;; 했습니다. 이거 뭔가 구운 해산물만 계속먹으니 느끼함이 밀려오면서; 슬슬 네명은 후회하기 시작했습니다. 결국 대하는 자연산만 다 먹고 양식대하는..거의 못먹고 도로 싸오는 사태가; 조개는 어차피 3kg라고해도 껍질의 무게가 있어서 구워놓으면 그렇게 많은 양은 아니었는데;;아 김치먹고싶어서 죽는 줄 알았어요. 배를 채우고 난 후 옆에 있는 꽃지해수욕장에 걸어갔습니다.
꽃지가는길

지금보니 영화찍는 커플이 있군요...ㅋㅋㅋㅋ

굴무더기

가던길에 발견한 굴무더기들?

바다는살아있다?

물속에보시면 소라랑 게들이 있어요

이런 돌길을 지나지나 가면 옆에 해수욕장이 나오는데 여기는 이렇게 돌이많고 그런거에 비해서 뭐 해수욕장이라 그렇겠지만 고운모래밭이 있는 해수욕장이 나옵니다. 막 들어가는 시기에 물이 들어오고 있던 중이라 더 보는데 재미있더라구요.
파도가밀려오네

조용한바닷가입니다..ㅋ 그냥 사람들이 안나온 걸 찍어보고 싶었는데 한장건진;

금욜은 햇빛이 쨍쨍할만큼 좋은 날이었는데 토욜은 그렇지가 않더라구요. 햇빛이 있기는 하지만 하늘이 그다지 파랗지는 않았어요. 오전에는 안개가 끼어있었는데..암튼 묘한 파스텔톤..
후니1

50년된 상훈이의 사진기

후니2

얼굴은필요없고 사진기만!!!

후니2

예술하는상훈;;ㅋㅋ

암튼 각자의 사진기로 다들 찍어대면서 기록을 남겼습니다. 저는 언제나처럼 핸드폰사진기로 여기저기 찍어대고..ㅋㅋ 암튼 제 사진은 다 핸드폰으로 찍은 사진이니 그닥 고퀄리티는 아니라는거, 어차피 제 손이 즈질이라 좋은거 줘도 사진이...영 ㅡㅡ;

꽃지를 나오면서 원래는 근처에 난과 허브농장이 크게 있다고해서 거기를 갔는데, 입구에 들어서는데 영 들어가기 내키지 않는거에요; 그래서 개암사인가..암튼 그 절을 가자고 가던 중에 서산즈음에서 부석사의 이정표를 발견해, 더 가까우니 부석사로 가자는 의견이 모아져서 무작정 갔습니다.
부석사

멀리서 찍어서 선명하지는;;

절에서 먹은 밥

밥을나눠주시던보살님들..

절에서 먹은 밥

주시는밥을 맛있게먹었습니다

이날 부석사에서는 음악회가 열리는 날이었더라구요. 저희는 모르고 갔다가 완전 횡재한기분? 게다가 이 부석사 대웅전에서는 바다하고 논이 같이 보여요. 근데 공사중이라 들어가진 못하고 상훈이랑 그 소원비는 종있는데에 갔다가 거기 토굴이었나 그거 있는 쪽에 올라갔는데; 나무들이 좀 커서 아쉽기는 했지만 거기에서 바라본 앞의 풍경은 이러했습니다.
부석사에서 바라본 풍경

저 앞에 나무가 좀만 작았으면 하는 아쉬움이 좀 있긴했지만 너무 멋졌어요.

이런 풍경을 눈에 담을 수 있는 아름다운 곳이었습니다. 마침 음악회라 사람들도 북적이고, 떡이랑 밥, 차를 나눠주시고해서 맛있게 잘 먹었습니다. 서울로 다시 올라와야해서 음악회를 구경하지는 못하고 준비하는 거랑 그런것들, 절 주변을 돌면서 다른 것들을 보고 나중에 다시 오자하며.. 아쉬운 마음을 뒤로하고 내려갔습니다. 근데 이 음악회가 그쪽에서는 엄청 큰 행사인지, 시장님도 오시고 수녀님들도 보이고..암튼 내려가는 중에 많은 사람들이 부석사에 올라가는 걸 보고 놀라기도 하고 신기하기도 했습니다.

오늘 내내 운전해서 좋은 곳으로 데려다준 상훈에게 제일 감사하는 마음 ㅋㅋ 근데 오늘 여행의 경비는 개인당 5만원정도 들었거든요. 생각보다 아주 저렴했어요. 렌트카빌리고, 대하먹고 구경하고 그런거에 비하면 정말 저렴한 가격, 물론 운전하는 상훈이는 좀 괴로웠을듯, 게다가 매너없는 저는 조수석 앉아서 자다가 일어났다가 떠들다가 자다가를 반복 ㅋㅋㅋ;; 즐거웠던 날이었습니다. 근데 김치가 먹고 싶어요 ㅡㅡ;;;;;

혹시 가시는 분들은 꼭..가시면 매운탕이랑 같이해서 드세요.
(2008/10/05 01:59)

'sundry note'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바다, 너는 늘 나를 기다려준다.  (36) 2009.03.03
그녀의 기억  (24) 2008.10.07
안면도, 꽃지해수욕장 그리고 부석사  (39) 2008.10.06
매그넘전에 가다.  (67) 2008.08.19
춘천주부 이모씨..그리고 홍대나들이;  (24) 2008.07.11
테터캠프에 다녀왔습니다.  (31) 2008.07.06


  1. BlogIcon 에코 2008.10.05 09:5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왕 가을의 해수욕장,.쫌 춥고 스산한(?) 느낌을 줘서 좋아합니당..ㅋㅋ
    대하 대하 대하 킹왕짱이에요 ㅠ

    재밌었겠다~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09: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스산하지는 않았다는..암튼 앞으로 당분간 대하먹을 일은 없는;
      아 대하생각하니 바로 김치가 떠오르는..;;
      어제 죙일 매운걸로만 밥을 먹었다나 뭐라나;

  2. BlogIcon monopiece 2008.10.05 15:3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바다 좀 가보고 싶네요...허허
    잘봤습니다. 맛난 음식을 보니 허기지네요...@.@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09: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ㅎㅎ 전 대하보다는 바람을 쐬었다는데 의의를..ㅋ
      꽃지해수욕장을 제가 처음간 줄 알았는데;;
      재작년에 이미 가본 곳이더라구요;;;허허;;

  3. BlogIcon 친절한민수씨 2008.10.05 21:0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1년전인가? 그때 갔었는데...
    아우~ 또 가보고 싶네요1
    사진 잘봤습니다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09: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이거 9월말인가에 우결이 엠티왔었다던데..으아 안타까운..
      암튼간 가을바다도 참 좋았어요..
      바다에 매우 집착하는 1人인지라 ㅋㅋ

  4. BlogIcon Fallen Angel 2008.10.05 22:1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부석사가 여기에도 있군여... 영주 소백산에 있는 그 부석사인줄 알았음..ㅎ.ㅎ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09: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 부석사가 또 있군요..
      하긴요 이름같은 절이 꽤 여러개 있을 것도 같은..
      여기도 템플스테이를 하던데 꽤 괜찮은 장소인거 같아요.
      수양하기에도 그렇고 자연도 그렇고..
      역시 산사라..확실히 서늘하기는 하더라구요.

  5. BlogIcon 데굴대굴 2008.10.05 22: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얼굴이 필요없는 사진도 있군요.. 감동입니다..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09:4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ㅋㅋㅋ 별로 상훈이가 원할 거 같지는 않은..
      암튼 일부러 안올린게 아니고 찍다보니 얼굴을 안찍었더라구요.
      ㅡㅡ;; ㅋㅋㅋ 아놔 생각해도 웃기네요;

    • cel 2008.10.06 14:47  address  modify / delete

      사진을 찍으려고 하다가 그냥 본능적으로 내 얼굴을 피한거 아닐까? ㅋㅋ
      그나저나 사진기가 나의 배둘레햄을 조금이나마 가려주었구나... ;;

  6. BlogIcon 리틀우주 2008.10.06 10:0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아, 완전 잼났겠어요~
    거기다가 여행경비도 그렇게 많이 안들고,,,
    특히 대하에 완전 먹고싶다능,,,,

    글구 저도 안면도에서 영화 찍고 싶다능...
    나 잡아바라~~ 요런거!! ㅋㅋ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16:3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어 차를 렌트해서 가는게 좀 좋은 방법이었던 거 같아..
      아우 난 이제 대하만 들어도 토할 거 같소;;
      집에 냉동실에 둔 새우도;;버리고 싶은 충동마저 느꼈다는..
      암튼..모래밭에서는 괜찮은데 방포항에서 하다가 엎어지면 전신성형해야 할듯 ㅡㅡ;;
      하지만 또 우린 잡히면 죽는다는 거? 죽을힘을 다해 뛰도록해 ㅋ

  7. BlogIcon 양연 2008.10.06 10: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나도나도 데려가!!!!!!

    우어우어~~~~~~~~~하루 종일 홍대 카페에서 죽치고 앉아서
    에세이를 쓰고 있었다는;;;

    조금 위안이 되는 건..알바생 아가씨가 귀여웠어;;;;;;
    아...완전 노망났어...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16:3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다녀왔는데 어딜데려가라는 ㅡㅡ;;;
      암튼 에세이..그거 맨날 쓰기만하고 어케 잘 되고 있는거긴 한건가?
      암튼 알바생아가씨나 함..작업해보셈;;

  8. BlogIcon bluewindy 2008.10.06 11:0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오오~ 대하를 주세요!
    대하다이스키!!! ㅡ.ㅡ;; (대하때문에 다른건 안보이는 인간;)

    바다 구경한지가 언젠지 기억이 가물가물합니다 ㅠ.ㅠ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16: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그렇군요.
      저도 가기 전에는 다이스키..였는데..가서 먹다보니 너무 많아서;;
      이라네~다이키라이! 이런 모드로 변해가더라구요...으허;;
      저도 간만에 바다 구경이었던 거 같아요...ㅋㅋ 근데 가본데라 김빠졌던;

  9. BlogIcon Spero spera 2008.10.06 12:2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아~ 저 군침도는 먹을거리들~
    (여행기는 안 보고 먹을 것부터 뚫어지게 쳐다보고 있는 1人입니다. 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16: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가서 드세요..싱싱합니다 매우..
      긍데, 꼭 매운탕이런거랑 다 같이 곁들여서 드세요.
      안그러면 저처럼 김치를 애타게 찾을지도;

  10. BlogIcon 조군 2008.10.06 14:5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마지막사진 수평이 안맞았음....어헐 이런델 언제 간거.....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16:4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핸폰카메라 사진에 너무 많은 요구를 ㅡㅡ;;
      당신이 찍어주세요 그러면..좋은 사진기 두고 뭐하시는건가효;
      암튼 이번달 예약했으니 담달에 만날 수 있는건가?
      나 근데 바다..그때 같이 간 거기가 더 좋았던 거 같아..풉;

  11. BlogIcon 바람꽃 2008.10.06 16:2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헉! 저도 .. 4~5일 안면도에 있었다는 .. ;; 당암리라고 ..
    대하를 뺏어 먹고 오는 것인디요. 아깝습네다. ㅋ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10.06 16:4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당암리 어디있는지 모림; 우리는 당일이라 머 금방 올라온..ㅋ
      와서 좀 먹어주지 그랬어요..정말 많이 남았더라는..;

  12. BlogIcon *아슈* 2008.10.06 17:1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헉 나도 부석사 지나쳐서 몽산포 갔다가 덕산으로 갔는데;;

    • BlogIcon 노센 센~ 2008.10.07 12: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렇군요; 제가 몽산포도 꽃지도 다 가본 곳이더라구요. 좀 허무했더라는..ㅋㅋ
      암튼 부석사는 좋았어요. 거긴 지나치지 말고 들리셨음 좋았을 뻔..
      긍데 우리 제주도 함 갈까요?

  13. BlogIcon 마요비뚜 2008.10.06 18:3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뉘 이거 진짜 핸드폰이예열??와와 장난 아닌데요..??
    전 카메라로 찍은줄 알았어요!! +_+ 오우~
    그나저나 저도 안면도 가고 싶다아아아아 했었는데..후훗 잼있었겠어요!!
    (그나저나 많이 먹으셨으면....으읔 어떨지 전 압니다!!쿨럭;;ㅠㅠ)

    • BlogIcon 노센 센~ 2008.10.07 12: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넴 핸드폰이에요..얘가 그래도 좀 낮에는 나름 잘 찍혀요.
      가끔 미친 척 하고 자기가 카메라인줄 아는 때가 있는 거 같다는..ㅋㅋ
      그쵸;; 제마음 이해하시죠..저 니끼해서 디지는 줄 ㅜㅜ;;
      담부턴 무식한 짓 하지말아야 겠다며 네명이서 차안에서 다른 음식 얘기를;;

  14. BlogIcon 딸기뿡이 2008.10.06 19:4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나도 새우................... ㅠ_ㅠ 요즘 다시 새우가 먹고 싶어졌......
    그나저나 절에서 저리도 식판에 맛있게 밥을 주는 거여요? 오홋..
    난 절식 비빔밥만 있는 줄 알았는데 이히히..

    • BlogIcon 노센 센~ 2008.10.07 12:5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베지테리안으로 거듭나고 있는..당신에겐 고기도 필요할걸 ㅋ
      암튼 당분간 나는 새우 노노 ㅡㅡ;; 조개도 노노..
      어 나도 비빔밥만 생각했는데 인원이 워낙많으니 당해낼 수가 없는지..
      암튼..저기서 먹은 밥이 단백하니 좋았어..식판 떨어트려서 과일을 못먹었;;;
      아 절비빔밥 먹고 싶다..으헝...저기서 주신 떡도, 삶은밤도 생강차도 맛있었다.

  15. BlogIcon Evelina 2008.10.07 00:4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자꾸 폰트 맘에 드는 거 써요... 나도 대하 먹을줄 아는데~

    • BlogIcon 노센 센~ 2008.10.07 12: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먹을줄 알면 뭐해요;;;당신은 집에 들어가면 나오지 않으니 문제;
      암튼..머 계획하고 간 건 아닌지라 편하고 즐거웠기는 했다는..ㅋㅋ
      맘에 드는 폰트를 써야; 당신 염장을 지를 거 아님미;;;쿨럭;;나 지능형안티?

  16. BlogIcon mepay 2008.10.07 04:3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안면도는 역시 가을 대하가 유명하죠.^^
    탐스럽게 살이 꽉찬게 아주 먹음직스러워 보입니다.

    글과 사진의 조화가 읽는이로 하여금 가독성을 좋게 하는군요.

    • BlogIcon 노센 센~ 2008.10.07 12:5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네 실제로도 아주 탐스럽고 살도많은 것이 좋았는데 너무 많이 사와서 ㅜㅜ;;
      어으..맛난 것도 너무 많으니 별로더라는 역시 딱 아쉬울만큼만 먹는게 항상 맛있는 거 같아요.
      가독성 칭찬 감사해요..ㅎㅎ 사진이 너무 많아서 좀 어지러워 보일까 살짝 걱정이;

  17. BlogIcon 라면한그릇 2008.10.07 11:3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그치, 대하랑 조개만 먹기는 사실 ㅋㅋ 너무 집중했구나 대하랑 조개에!! 어쨋든 즐거운 하루였으니...금요일 가평가는길은 추석대란이었다능...허허

    • BlogIcon 노센 센~ 2008.10.07 13: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전에 하류잡배님 글에서 본적 있는데..
      가평을 7시간만에 도착했다나 머라나..장난 아니었던 일정이던데;
      거긴 늘상 막히는 곳 같기도 하고 암튼 운전하는 사람만 디립다 고생이라는;;

  18. BlogIcon *아슈* 2008.10.07 13: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으음 저도 운전하느라 태안까지 6시간 걸렸음.
    운전하고 밀리는 건 다 괜찮았는데 오히려 타고가는 사람들이 막힌다 지겹다 등등 투덜거린게 좀 짜증났음.. 제주도는 갑자기 뭔가효? @_@
    메신저로 고고싱~

    • BlogIcon 노센 센~ 2008.10.07 23: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렇게 오래요? 우리는 꽤 일찍 도착한 거 같은데..
      아침에 출발해서 긍가..암튼..;;
      전 옆에서 잤는데요 머..운전하는 사람 옆에서 자는 건 비매너인걸 알지만 졸렸다는..
      그냥 제주도 한번 가보고 싶어서효 ㅋㅋ

  19. BlogIcon JUYONG PAPA 2009.03.27 14:3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날이 좋을때 다녀가셨네요.
    어제는 정말 입에서 덴장 소리가 절로 날만큼 추웠습니다. ㅠ_ㅠ

    • BlogIcon 노센 센~ 2009.03.27 16:5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날 정말 적절한 바람, 날씨였어요..벌써 작년 옛날일이 되버리고 있는중이지만, 바다는 진짜 바람불면 몹시 추워요..전에도 꽃지갔을 때 그날은 정말 얼어죽을 거 같았어요.

|  1  |  ···  |  315  |  316  |  317  |  318  |  319  |  320  |  321  |  322  |  323  |  ···  |  70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