_당신 생각을 많이 해요..
아침에도 낮에도 저녁에도 밤에도 그리고 그 사이와 그 바로 전, 바로 후에도...
Gut Gegen Nordwind
제주도 짧은 여행일정동안 친구 전발레양이 새벽세시, 바람이 부나요? 를 읽다가 이건 진정 읽어야 할 사람이 있다며;; 아침 뱅기로 서울에 떨어져서 출근까지 한 피곤한 몸을 이끌고도 기어이; 오늘 꼭 만나야 한다며; 그래서 어제 받은 책...책도 책이지만, 어제 먹은 치킨도 낙지볶음도..예술지향형 계란말이도;;;굿굿 그것보다, 사람이 꽃보다 아름답다고..ㅋ 얘기하기 딱 좋은 2,3,4중에 세명조합; 네시간동안 얘기한번 안 끊기고...푸풋;

사람들을 만나다보면 오래 사람들에게 각인되는 사람 그렇지 않은 사람...뭐 당연한 결과겠지만 남들에게 좋은 각인되는 사람들은 사람을 참 잘 다룬다; 다룬다는 말은 좀 웃기지만 상대에게 어떻게 해야할지를 잘 안다고 할까..그냥 어쩌다보니 몸에 익었더라가 아닌...그렇게 되기까지 끊임없이 노력하고 시행착오를 겪은..


사람의 이름을 아는 것, 하는 일은 아는 것, 나이를 아는 거...중요하지 않다.
그런 모든 것들을 다 접어두고 얘기부터 시작해서...그 상대방을 진짜 가슴으로 느끼는 게 중요하다. 내가 뭐하는 어디에 사는 몇살의 누구...부터 시작하면 항상 얘기의 주제는 어느 순간 상대의 수준에 맞추려는 재미없는 이야기로 변환된다.

우린 참 말이 잘 통할 거 같아요...근데 몇살이에요?

그래서, 솔직하게 나이를 밝혀주면...항상 수순은; 앗...그렇게 안보였는데;; 생각보다..아 하 하하하하하;;;그렇군요;; 나이는 숫자에 불과하지요; 네 그럼요;;;라고 말하다가 갑자기 다음 날 부터..누나드립; 뭐 나이가 위인 사람에게 누나라 부르게 하는 건 우리나라 풍습이니 글타치지만 아주 유쾌하지가 않다. 정말 치사하기 짝이없는 감정인거지. 동생이면 고 누나면 스탑; 크큭;


_저는 당신과 [절대] 사랑에 빠지지 않아요!!!!_

이건 뭐 절대적으로 빠질 수 있는 위험에 대한 경고, 이런 말을 한다는 건 이미 좋아하고, 사랑하고 있지만 이 이상은 빠지지 않게 제어하겠단...근데, 마음이 제어가 되디;; 특히나 상대를 사랑하게 되는 마음이란 게 아 난 이만큼만 가겠어;;;라고 생각한다고 정말 그만큼만 가게 되데? 아마도 그건 사랑이 아닐거 같다.


강한 부정은 강한 긍정...그 이상;



'sitcom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안녕, 사랑아..  (2) 2010.09.25
간만의 외출;;  (3) 2010.09.12
새벽세시, 바람이 부나요?  (10) 2010.09.07
커피가 좋아!  (5) 2010.09.04
나란 사람..  (14) 2010.09.01
7~8월 영화를 말하다.  (4) 2010.08.24


  1. BlogIcon 데굴대굴 2010.09.07 11: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예. 새벽세시에 비바람이 불더군요. (#매타작싫어_)

  2. BlogIcon blueblus 2010.09.07 11:5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새벽세시라고 바람이 안불까...ㅋ

  3. BlogIcon 오리욘 2010.09.10 14:4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건 일단 읽어보고- ㅎㅎㅎ
    기대기대.
    이번 여행때는 책좀 많이 읽어야지 (그럴시간이 있을까?)

  4. BlogIcon 딸뿡 2010.09.13 05:3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발레님과도 개인적으로 한 번 다같이 치맥하고 싶어요 후훗. 아, 한국의 그런 풍습 맘에 들지 않아요. 누나 드립........... 아, 정말 학번, 공적인 만남 아니고서는 나이가 전혀 궁금하지 않는데. 나보다 많든 적든... 아, 치사한 감정이라는데 공감 백만표.

    • BlogIcon 센~ 2010.09.13 15:0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 서울역에 그 치킨집 당분간 단골될 거 같아..넘 맛나..마늘치킨 ㅋㅋㅋㅋ긍데 정말 나는 나이 듣고 사람들이 ㅎㄷㄷ하는 그거 진짜 많이 봐서 이젠 나이 말하는 것도 짱남;

  5. JJoJa 2010.09.17 14:0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잠자리에 그거 들고 누웠다가 결국 끝까지 다 보고 잤다는...
    속편도 나온거 알아욤? ㅎㅎ

|  1  |  ···  |  20  |  21  |  22  |  23  |  24  |  25  |  26  |  27  |  28  |  ···  |  255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