데굴대굴님이 저를 楽しい(타노시이) 즐겁다 캐릭에 넣어주셔서..바톤을 받게 됐습니다.
저를 타노시-캐릭으로 생각하셨다니..난 可愛い(가와이이)나, 美しい(우쯔쿠시이)..이런 거 좀 좋아하는데 ㅋㅋㅋ
암튼 그래서..올만에 해봅니다 바톤놀이.

1 : 자기가 생각하는 자신의 성격
뭐랄까..발랄 명랑함속에 감춰진 찌질?
그닥 둥근 성격의 소유자는 아님..ㅋ

2 : 남에게서 듣는 자신의 성격
제대로 보면, 얜 뭔가 문제가 있다.
잘못보면..일단 나는 얘 무서워..너무 냉정해버려
좀 바보같은데도 있어..
얕게 보면, 얜 발랄명랑? 마에무키캐릭?
 
3 : 남녀관계 없이 친구의 이상
그냥 말없이..아니 말하지 않아도 그냥 알 수 있는 그런 거 좋음..
그래서 굳이 따져가며 넌 왜이랬어, 넌 왜 그래야해?
이런 거 묻지 않는..그냥 타타이마(나 왔어), 오카에리(어 왔네)가 가능한..

4 : 좋아하는 여성의 이상
저기, 이성도 아니고 여성을 좋아해야 하는 검미?
갠적으로 남자가 좋아효..이런거 물어보면 대략난감;
암튼 이성으로 대답하자면..받아치고 받아주고가 가능한 관계.
마르긴했지만 소심한근육, 키는 뭐 그닥 따지지 않음..
살면서 나보다 훨..커보이는 남자를 만나기는 쉽지 않은 일;
어깨넓은 남자, 팔베개 이거 좀 잘해주면 좀 좋음..ㅋ
제임스맥어보이 체형 괜찮음..그런 분이 나를 안좋아해서 그렇지 ㅋㅋ

5 : 최근 남에게서 들어서 기뻤던 말
너는 참, 매력있다. by 은실
너의 달란트가 부러워. by 무니
아 쫌 귀엽네? by 아무개
돈줄게(알바비) 계좌번호 불러라! by 대훈
내가 아는 사람중에 너가 남자가 젤 많은 것 같어~ㅋ by 아사걸
(완전 능력있어 보임 ㅋㅋㅋㅋ)

6 : 바톤 넘겨준 분 얼굴 본 적 있어?
음 본적은 없는..근데 앞으로 볼 수 있을지도? 고기구워드려야 하니까?
ㅋㅋㅋ 갠적으로 난 오픈마인드인지라..사람 만나는 거 두렵지는 않은데..
사람들이 날 만나면 두려워해서 그렇지 ㅡ.ㅡ;;;

7 : 넘겨준 분의 인상은?
뭐랄까..데굴대굴스러우신..그니까 자기 닉네임처럼 뭔가..그럼 포스가.
특히 심심할때마다 읽는다는 책의 양이 장난이 아님..머리가 도서관스러움..
암튼 이 분의 응??<- 이런 반응 좋음..우유치즈하신 데굴대굴님 ㅋ

8 : 바톤을 넘길 사람
クール(쿨하다) → 강자이너(붐치기붐치기차차차우라우라우라우라옘!)
残酷(잔혹하다) → 나비(얘가 본 영화는 한개도 보고싶지 않;;다는 무서운영화쟁이)
可愛い(귀엽다) → 아싸걸(긍데 아사걸이 어울려), 입을리나
癒し(치유계) → 은실(어제 비뚤어진 나를 바로잡아준), 바람꽃(독특한 정신세계의 원조?)
かっこいい(멋지다) → 강자이너, 괴력소녀(짐승같은 정신력이 이 분의 힘!)
面白い(재미있다) → 하류잡배님(난 일단 이 분 글 읽으면 정신못차림)
楽しい(즐겁다) → 엑호, 딸기뿡이님(계속되는 염장 여행사진, 읽을수록 즐거운 글의 힘!)
美しい(아름답다) → 엑호(2관왕 먹으니까 좋아?), 세바(글자가 아름다워서?)
頭がいい(머리가 좋다) → 따꼼(사실 까칠하다가 없어서 이걸로..;; 농담이라는) 
礼儀正しい(예의바르다) → 령주/徐(이분에 대해서 좀 더 알고 싶은..ㅋㅋ)
大人(어른) → 린스님(긍데 뮤지컬 오셨던건 건가요?)
子供(아이) → 아이리스님(이거 좋은거라는..동심의 세계)

참고로 말씀드리는데, 안하시면 미워합니다. 그리고 목록에 없다하여 좌절하시는 것 금지.
랜덤하게 돌리다보니 빠진 분들이 꽤 많으실겁니다. 하고 싶으신 분들의 납치 대 환영!!!
(이 글은 데굴대굴님의 당부사항을 그대로 긁어온거임 ㅋㅋㅋ)




  1. BlogIcon 데굴대굴 2008.05.27 13:1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고기 궈주신다는 말에 꿈뻑 넘어가고 있는 중입니다. ;;

    • BlogIcon 노센 센~ 2008.05.27 14:5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역시 전 사람을 낚는..데 타고난 재주가 ㅋㅋㅋ
      암튼 고기는 제가 구울거니..불판에 침범하면 대략..쀍!
      으크크크

    • 무니 2008.05.31 11:32  address  modify / delete

      고기는 진정연정이가 짱~~^^
      잘굽습당

      제가 보장합당.^^ 우힛!

  2. BlogIcon silverline 2008.05.27 14:5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이거 재밌겠는데요.ㅎ
    좋아요!! 좀따 하고 트랙백 걸겠습니다.+_+;

  3. BlogIcon IRis. 2008.05.27 15:3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후덜덜;;
    저..저도 해야하는검미?
    근데 아이란..말이 조..좋은거죠?? ㅡ.ㅡ;

    • BlogIcon 노센 센~ 2008.05.27 18:3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외출했다 돌아와서 확인하겠어요..ㅋㅋ
      아 근데 나 입술에 물집생겼어요;;; 피곤함의 극치인듯..
      역시 난 청춘이 아니야 ㅠ.ㅠ

  4. BlogIcon rince 2008.05.27 19:2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네, 당근 다녀왔습니다. ^^;
    조만간 리뷰도 써야겠네요. 강원도 여행이랑 일정이 겹쳐서 여행을 마치고 바로 뮤지컬을 보러 간지라 약속도 못잡고 막갔네요. 다음 기회에 뵈어요!

    • BlogIcon 노센 센~ 2008.05.28 01:4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긍데 티슷에서 온 사람들 꽤 한자리에서 본거 같은데..
      제가 린스님 얼굴을 몰라서;; 암튼..다음에 뵈어야겠네요 ㅋㅋ
      바톤 받아주실거죠?

  5. BlogIcon silverline 2008.05.27 19:5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트랙백 날렸습니다.^^;

  6. 2008.05.27 19:5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 BlogIcon 노센 센~ 2008.05.28 01:5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아니, 전혀 그런 일 없음..
      그냥 그런가보다 하고 지켜보도록 해.
      낮에 문자를 보낼까 했었는데 것도 좀 웃긴거 같아서
      긍데 메신저는 언제 들어오는거?

  7. BlogIcon 에코 2008.05.27 20:35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나 아름답데 ㅋㅋㅋ

    눈물나OTL 감격쯤 ㅋㅋㅋㅋㅋ

  8. BlogIcon 바람꽃 2008.05.27 23:1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독특한 정신세계의 원조 .. ;;
    oh my god~! zzz

  9. BlogIcon 아싸걸 2008.05.27 23:3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나 귀여운거야~?ㅋ
    이럼,, 귀여운 척 연기해야하잖어~ 앙앙~ oops~~!
    낼 늦게 일어나려고 안자고 버티는 중~
    바톤 넘길 사람이 없어 이거 못하겠다는~ㅋ
    내가 아는 사람 저 안에 다있어ㅠ

    • BlogIcon 노센 센~ 2008.05.28 01: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늦게일어나야지 마음먹을수록 더 빨리 일어나져; 그러니 그 생각을 버려야해..라고 말해주고 싶었으나 내가 집에온 시간은 니가 이미 자고 있는 시각인 거 같네. 나 오늘 완전 피곤한지 입술물집이..대박..;; 아놔 생긴것도 촌년인데..물집까지 추집스러운..

      암튼..바톤은 꼭 해야해..아는 사람 없어도 해야해..사람 겹쳐도 해야해 ㅋ

    • BlogIcon 아싸걸 2008.05.28 08:15  address  modify / delete

      몰라~ 몰라~염~ㅋ

  10. BlogIcon Spero spera 2008.05.27 23:4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또 오랜만이에요 센님~ 제 블로그를 우선순위에 두다 보니 다른 블로그는 항상 뒷전으로.. ㅋㅋ :)
    그나저나 이 바톤놀이 뭔가 재미있어 보이는데요? ㅎㅎ

    • BlogIcon 노센 센~ 2008.05.28 02: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자자 spera님도 하시죠..ㅋㅋ 자주 안오시니 명단에는 없지만 누가 하든 환영입니다요. ㅋㅋ 그리고 뭐 자주 못오시는 거 미안해하실 필요없어요..요즘 아직 방학도 아니고 그러니 ㅋ

  11. BlogIcon Evelina 2008.05.28 02:2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늘 확실하게 クール의 자리를 뺏을 수 없다는 걸 그분의 방명록을 보고 깨달았음. 레베루가 다름.
    좀 챙피하지만 넘겨주신 바톤은 괴력으로 캐치하였음. ㅋ

    • BlogIcon 노센 센~ 2008.05.28 02: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ㅋㅋㅋㅋㅋ 아놔 따라갈 수 없다니까 그분의 매력..
      레베루가 진짜 다르단말이지.
      편애할 수 밖엔 없다는 결론이 너무 자연스럽다는..

  12. BlogIcon 산골소년 2008.05.28 09:2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갑자기 일어 공부를 해야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즐겁다 외에 '인기있다' 일어도 있다면 센님 추가~ ^ ^

  13. BlogIcon 마요비뚜 2008.05.28 14: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하하하 놀러갔다왔더니...이 바톤이...
    알고싶다라...마구 알려드리겠사옵니다..랄까요?쿠쿡~
    바톤 이어갈께요...^^;

  14. BlogIcon IRis. 2008.05.28 19:09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메신져에 아무도 없음..ㅡ.ㅜ
    언제 들어오는건가효?

  15. BlogIcon 바람꽃 2008.05.29 00:0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작성했습니다. ;;
    아효 .. 힘들어요. 생각보단 힘드는군요. ㅋㅋㅋ

  16. BlogIcon 안군 2008.05.30 17:3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어? 이거 나도 방금전에 작성한건데 이제 봤네유 = ㅅ=;
    트랙백 걸고 도망가야지 후룰룰루~

  17. 무니 2008.05.31 11:3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순위안에 내 이름있따.ㅋㅋㅋㅋㅋ푸하하..

    리풀이 더웃겨~
    (갑자기 생각난건데.ㅋㅋ결혼만안했으면..ㅋㅋ 나두 이안에 있을꺼같다는 생각이.ㅋㅋ)

  18. BlogIcon 딸기뿡이 2008.05.31 15:0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안 할 거여요! 하다가 결국 이른 아침에 작성하고 말았다는.. ^^ 호호 트랙백 쏘고 가요!

    • BlogIcon 노센 센~ 2008.05.31 23:0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러게요..저 아까 rss확인하다 보고 깜짝? 다시 한번 어 이거 딸뿡님? 어 맞네..이러면서 ㅋㅋㅋ 역시 동참해주시다니 감사 ㅋㅋ 저도 트랙백 보내요.

  19. BlogIcon 따꼼v 2008.06.04 01:5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요새 블로그에 잘 못들어 왔는데 오니 이게 있네요.ㅋㅋㅋ
    센님의 바톤이니 받아드리죠..ㅋㅋㅋㅋㅋ

    그리고 저 그리 까칠하진 않아요.ㅎㅎㅎ

|  1  |  ···  |  447  |  448  |  449  |  450  |  451  |  452  |  453  |  454  |  455  |  ···  |  70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