090410

from sitcom diary 2009. 4. 10. 17:03
_시험접수병;
올해부터 시험이 2회로 늘은 JLPT 그 첫번째 1회 시험접수가 온라인은 오늘로 마감이네요.
http://www.jlpt.or.kr/info/info1.asp?Mcode=1
뭐랄까, 이거 왠지 볼 생각없음에도 들여다보니 갑자기 중압감이 느껴져;; 접수해버리고 만;;
아우 이거말고 JPT봐야 하는데, 왜 자꾸 엄한 짓을 하는 건지...;;;


_최부자집이던가, 삼부자집이던가...죽일놈의 건망증..
서울역에 있는 삼겹살 집인데, 사실 버스타고 지나다니며 본 집인데 외관은 많이 츄리하고 건물은 낡았고, 간판도 촌스럽기 그지없지만 왠지 끌렸던 집..그래서 친구 만났을 때 과감히 한번 가보자..해서 갔다. 역시 난 이런 감이 좀 좋은 거 같단 말이지.

아저씨의 미중년포스는 상상을 초월한다. 그냥 든 생각은 혹시 내가 결혼한다면,
우리 남편이 저렇게 늙었으면 좋겠다...아아아....(이러고 있다..) 하지만 사모님도 너무 미인;;;
그래, 꽃중년 아저씨도 아무나 갖는 게 아니라규!



_러블리한 청첩장

사실 이 청첩장을 받은 건 내가 아니라 옆에 이대리님이 친구에게 받은건데..
너무 이뻐가지고 사진 한 장 찍겠다고..부탁해서 찍었다.
상자안에 곱게접힌 청첩장이라니..뭐 어른들은 좋아하실 거 같진 않지만..
너무너무 이쁘다...다만 봉투로 보내줄 때는 파손위험이 있기는 하겠다.



_아이팟+나이키플러스

마라톤 한번 해보겠다고 생쇼하던 중..결국 펌프받아 산 나이키플러스..
근데 요거요거 물건이다. 길을 걷다가도 재미붙여서 칼로리 계산하며 걷기도 하고..ㅋㅋ
런닝화가 특히 마음에 쏙 든다. 핑크핑크 핫핑크...지금 내가 들고다니는 보라색 가방이랑 잘 어울린다.


'sitcom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부산가요~ㅋ  (35) 2009.04.17
지름신은 날 너무 좋아해;;  (45) 2009.04.13
090410  (32) 2009.04.10
벌레가 너무 싫어요;  (45) 2009.04.06
같은 의사인데 왜 이렇게 달라요?  (43) 2009.04.02
090401  (31) 2009.04.01


  1. BlogIcon kkommy 2009.04.10 17:1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하악.. 고기고기고기고기.. ㅠㅠ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6: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고기보다 남자라고...ㅋㅋ 미중년 사장님보는 맛에;;
      먹고나서 갈 때면 귀여운 얼굴로 페브리즈를 뿌려주세요.
      어제도 갔었더라는..ㅋ

  2. BlogIcon JUYONG PAPA 2009.04.10 18:0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예전에 지하님 포스팅에서 나이키플러스에 대해 본거 같은데..괜찮은 물건인거 같네요.

    삼겹살에 소주~~~ 캬아@_@ 어제도 술 많이 마셨는데 또 마시고 싶어지는 이 심정..ㅠ_ㅠ;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6: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네 생각외로..이 아이 좀 똑똑한..
      나이키플러스를 사용하면 맨날 운동할 거 같았는데;
      지인들이 슬슬 압박을 주며; 마라톤 하긴 하냐고 ㅡㅡ;

  3. BlogIcon Fallen Angel 2009.04.10 21:54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호 청첩장이 이쁜데요...*.*.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6:5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쵸, 넘 기발하고 이쁜 거 같아요..
      어른들은 베이직한 걸 좋아하시겠지만..; 혹시라도 제가 결혼하게 되거든;
      저도 저런 청첩장을 만들어보고 싶다는 생각을 했어요.

  4. BlogIcon SharkY. 2009.04.10 23:3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ㅎㅎ 진짜 은근이 아니라 핑크 보라 대마왕이시네요~

  5. BlogIcon Julie. 2009.04.10 23:5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전 그래서 안되용.
    새로운것에 도전하지 않는 성격이라. 늘 갔던곳만.
    입으로는 '삼겹살집 맛있는데 어디없나' 하고선 그냥 다른거 먹지 뭐- 해버린다는.
    ㅋㅋㅋㅋ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6:5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흐흐, 그냥 느낌상 괜찮을 거 같았어요 ㅋㅋ
      암튼 가본집이 괜찮아서 뿌듯했더라는..
      이 날 찾은 수입맥주전문집도 괜츈..어제도 다녀온;
      이제 서울역에서 코스가 되버렸나바 뭐라나..ㅋ

  6. BlogIcon 모리 2009.04.11 17:5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꺄- 나도 마라톤하고 싶은데, 그거 지금 신청해도 되는 거예요?
    달리고 싶은 요즘~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6:58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신청했어?
      나 그제 우렁쌈밥 먹었다!(이런 걸 자랑이라고..ㅋ)
      옆에 이상한 아저씨들만 아니었음 더 좋았을건데;;넘 시끄러웠다는;;

  7. BlogIcon 데굴대굴 2009.04.11 19:3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고기라... 구경해본지 어언 백만년....ㅠ.ㅠ

  8. BlogIcon 환유 2009.04.12 03:2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악- 간만에 놀러왔다가 낚였어요.ㅎㅎ 삼겹살...삼겹살..ㅠㅠ
    나의 닭은 뭐- 암 것도 아니다.ㅠㅠ

    (사실 어제 이 시간에도 삼겹살과 술을 마셨음에도 불구하고.ㅋ)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6:5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앗 이거 본의아니게 복수한 게 된 거 같은..
      하지만 동영상까진 아니니 이해해주센..
      긍데 계신곳이 제가 일하고 있는 곳이라 그리 멀지 않은 거 같아요.
      언제 삼겹살이라도 한잔 할까요?

  9. 2009.04.13 09:2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비밀댓글입니다

  10. 불량소녀 2009.04.13 11:0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최부자집이 맞소이다~~
    싸장님, 싸모님 두분다 이런?? 장사는 안어울리는 이미지날까~~
    다 먹고 계산하고 나오면 꽃남 싸장님께서 직접 페브리즈 뿌려주시는 센쑤~~^^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7:0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어제는...좀 약했어 그지?
      누굴 소개한다고 데려가면 좀 그런 거 같기도 하고; 긍데...아우 어제;;
      안익은 거 한점 먹었다고 그렇게 즉각반응이 오다니..참 내 몸은 대체;
      오늘은 비가 추적추적온다...나 대구탕이 먹고싶다...ㅎㅎㅎㅎㅎ

  11. BlogIcon 라면한그릇 2009.04.14 11:0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마늘 기름장 은박지 주는데 별로 없지....가끔 스텐종지에 주는곳이 있긴 한데...그냥 불판에 굽는거보다 저렇게 하는게 훨씬 맛있는데 말이지.

  12. BlogIcon 아젤리즈 2009.04.15 05:4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창닫기 눌렀어요!! 바보됐다는..;;
    저도 최근엔 JLPT 막 치고 그러는데.. 올핸 스킵하려구요.
    어차피 내년에 N1~N5로 업글하니깐 올해 점수가 다 뭐냐.. 일케 생각되서..;;

    • BlogIcon 노센 센~ 2009.04.15 17:06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개정전 기념이랄까..ㅋㅋㅋ 이러고 있다는..
      창닫기를 누르신 분이 아젤리즈님이 첨이 절대 아닐거에요..ㅋ
      뭐 다른셤 봐야하는데 엄한 시험 보고있는...센입니다;

  13. BlogIcon 마요비뚜 2009.04.15 09:1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다른건 눈에 안들어오고 고기만...프하하하하;;

  14. 아라시 2009.04.15 18:18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지름쟁이!!!!!!!!!!! 완전 멋찐데!

  15. BlogIcon 긍정의 힘 2009.04.16 09:2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늘 아침에 주인 아주머니께서 옥상에 키우시는
    상추 조금 뜯어주셨는데 아무래도 삼겹살 묵어야겠습니다~+_+

    청첩장 너무 러블리하네용~*^_^*

  16. BlogIcon 맨큐 2009.04.16 17:52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아, 두 끼를 굶었더니 고기 사진만 눈에 들어오네요. ㅋㅋ

|  1  |  ···  |  206  |  207  |  208  |  209  |  210  |  211  |  212  |  213  |  214  |  ···  |  709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