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동의 내노래 ㅋㅋ

from sitcom diary 2008. 7. 8. 17:33
제가 지난 주에 엄청 멋진 선물을 받았습니다.
노래제목은 아직까지; 그냥 센이지만 ㅋㅋ 제 노래를 받은거죠.
바람꽃님이..지난 번 만났을 때, 곧 노래를 선물하신다고 했었는데..
설마, 하고 있던 것이 현실로 나타났습니다.

지금 들으신 노래는 바람꽃님이 작곡해서 보내주신 제 노래입니다.
우허허허..밤에 신기해서 한참을..듣고 있었어요.
가사를 붙여야 하나..머 이런 생각을 하면서 어떤 내용으로 할까..이러는데;;
세바군이 제안한; '불륜어때?' ㅡ.ㅡ; 그래서 세바군이 말한 가사가
'미안해 임자있는 거 알고있었어, 내가 너보다 더 사랑해' 머 이런가사;

제가 생각한 건..그건 니껀 너무 평범한 거 같아..좀 센걸로..
'미안해 니 남편을 사랑해~난 남자야..' 까지 ㅡ.ㅡ;
둘은 가사가 주옥같다며..얘기했지만 바람꽃님이 보면 버럭하시겠죠;;

암튼 이건 농담이구요..진짜 가사를 붙여서 한번 불러보고 싶은 욕심이;;
뭔가 가사를 붙이면 제대로 멋진 노래로 탄생할 거 같은 예감입니다!
바람꽃님께 너무너무 고마운..무한감사; 자 그럼 언제 삼겹살이라도? ㅋ

암튼! 가사를 공모한다는 이야기에요;
이 글 어디에도 그런 분위기를 풍기고 있진 않지만 결론이 중요한겁니다;
근데, 이 노래 분명한 저작권이 있으니 도용해서 사용하시면 살짝 즈려밟아드릴겁니다;;
살다가 이런 선물은 처음 받아보고 앞으로도 뒤로도 두번 다시 없을 거 같습니다.
바람꽃님 게다가 미천한 저를;;좋은 사람으로 봐주셔서 감사합니다.



 
주옥같은 노래입니다.



자, 닥치고 가사응모!(응???)
바람꽃님 링크로 칠갑했어요..게시물;;




'sitcom diary'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나이키 휴먼레이스  (40) 2008.07.10
간만에 마트놀이!  (26) 2008.07.09
감동의 내노래 ㅋㅋ  (38) 2008.07.08
쵸큼, 부러워 하셔도 됩니다. ㅋㅋㅋ  (37) 2008.07.04
나만 그런거야? ㅡ.ㅡ;  (35) 2008.07.02
대청소中  (42) 2008.07.01


  1. BlogIcon IRis. 2008.07.08 17:47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가사라~~
    일단 집에가서 음을 들어봐야겠네!ㅋㅋ
    여긴 스피커가 없어서 원~~

  2. BlogIcon 베쯔니 2008.07.08 18:1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저도 회사라 집에서~

  3. BlogIcon seevaa 2008.07.08 18:35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님, 제가 먼저 올리려고 했는데;;; 이거 또 따라쟁이 되겠군;;
    그나저나 제께 훨씬 좋아요~ ㅋㅋㅋㅋㅋㅋㅋ(불륜같은 건 얼씬도 못한다는~)

    • BlogIcon 노센 센~ 2008.07.08 23:39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님, 여기서 이러시면 안됩니다. ㅋㅋㅋ 뭐 저번엔 제가 따라서 클로져포스팅도 했잖아요; 멀 따라하는 걸 부끄러워하시긴; 니가 먼저올릴까봐 얼렁..먼저 올렸더니 내가 일등이네 키키..근데 제 신성한 노래에 불륜가사를 제안한건 당신이면서 당신노래는 불륜이 얼씬도 못한다니; 이런..그럼 화분심고 거름주는 그런 가사는 어때요? 갠츈?

  4. BlogIcon Fallen Angel 2008.07.08 18:3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가사 없이 그냥 들어도 좋은데욤 !!!!!!!!!!!!!

  5. BlogIcon 히어리 2008.07.08 18:5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우~멋져요!! 언니 너무 좋겠어요>ㅂ<!
    그나저나 언니가 생각했다는 그 가사에 폭소만발;
    흐흐. 근데 진짜 가사 붙여도돼요? 어디 한번 해볼까;

  6. BlogIcon 바람꽃 2008.07.08 20:1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멋진 선물로 생각해 주시니 감사할 뿐 .. ^^
    '불륜' 적인 가사는 세바님이 먼저 제안을 하셨군요. 으흠~! ㅋㅋㅋ
    날씨가 많이 덥습니다.

    좋은 하루들 되시고. 여러분 더위 먹지 맙시다! 아후 ;;

  7. BlogIcon Julie. 2008.07.08 20:16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기억에 남을만한 멋진선물을 받으셨네요 + + 꺅
    그나저니 세바님이 생각하셨다던 불륜가사는 뭔지 궁금.ㅋㅋ

  8. BlogIcon 고군 2008.07.08 21:50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우와..정성이 담긴 선물을 받으셨군요.
    처음엔 딱 듣고 RPG게임 같은 음악 같았어요^^.
    어떤 가사와 함게 이노래가 재탄생될지..기대되는데요?

  9. BlogIcon Spero spera 2008.07.08 21:5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바람꽃님 말씀처럼... 오늘 진짜 덥군요.. ;; (이 더운 날에 강화도 견학가서 땀 빼고 왔다는.. ㅠ.ㅠ)
    노래 분위기로 보면 애틋하고 애절한 가사가 맞을 것 같아요.. 불륜보다는 이별에 관한? ㅋㅋ

    • BlogIcon 노센 센~ 2008.07.08 23:44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불륜은 웃자고 한 이야기였구요..저도 이별노래가 좀 잘 맞을 거 같아요. 근데 제가 조악한 문장력이라 가사쓰는데 좀 어려워서요; 다른 분이 해주시면 좋을텐데;

  10. BlogIcon IRis. 2008.07.08 22:33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이거~ 공모하면 선물있으미??ㅋㅋㅋ

  11. BlogIcon silverline 2008.07.08 23:4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언니...딱 들으며...떠오르는 가사가....

    지금은 없지만...^^
    공모하고픈.ㅋ

  12. BlogIcon 디노 2008.07.09 00:1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와 좋은데요.

    뭔가 막 떠오르는데
    음이랑 맞출려니 힘드네요

    PASS~

  13. BlogIcon 딸기뿡이 2008.07.09 03:11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달달한 노래 듣다가 건너왔는데...... 오오, 새벽 시간과 잘 맞아 떨어지는데요.... 좋다 좋다...
    언니! 엄연히 작사에도 '저작권'이 있는데 뭔가 잿밥을 던져 주셔야..... 윈윈 아니겠어요? 으흐흐!
    작사하면..... 언니가 그에 맞춰 노래도 부르나요? 그래야 맞는 거잖아요!
    작곡에 작사에... 요거까지 제공하면 풀옵션인데... 노래도 불러야죠 암! 그렇고 말고!

    • BlogIcon 노센 센~ 2008.07.09 19:21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앗 어제 이시간에 깨어있던거야? 연락을 주지..음헤헤
      음 작사를 해주면 내가 노래를 불러야할까..내가 부르면 명곡이;; 죽을텐데.
      암튼..그...그래야 하지?

  14. BlogIcon 데굴대굴 2008.07.09 10:00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오... 좋은데요... 원하시는 가사의 내용을 원하신다면 제가

    '멋진 데굴님 돈 많이 버셔야 되유~ 잘생긴 데굴님은 블로그계의 멋쟁이~ 물론 믿거나 말거나~'

    와 같은 내용을 무한 반복하여 가사를..... (설마 진짜 할라구... -_-)

    • BlogIcon 노센 센~ 2008.07.09 19:2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그 가사는...못들은걸로 하겠;;;
      불륜으로 써주세요..ㅡ.ㅡ;

    • BlogIcon 데굴대굴 2008.07.10 12:0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기쁘다 즐겁다 너무 좋아~!" 친구님과 모텔 앞까지만 가서 불륜~. 불륜이 어때서. 게이면 어때, 좋으면 됐지. 원조교제보다 낫지 않은가. "나는 아무것도 모르는 여자."

      이 정도면 만족하시는지..? (나름 신경써서 만든거라구요오~)

    • BlogIcon 노센 센~ 2008.07.10 15:32 신고  address  modify / delete

      제대론데요; 난 아무것도 모르는 여자인데 가사내용보면 약간 정신은 안드로메다에 간;;신비주의 여성이군요 컨셉이? 미치겠네요..ㅋ

  15. CallMeJK 2008.07.09 16:23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Is there any prize on this? I will surely get you one if there's any. many thanks.
    샤릉~

  16. BlogIcon alloo 2008.07.14 11:47  address  modify / delete  reply

    절절함이 느껴지는데요
    시적 감각이 없어서
    하지만 공모는 하고 싶은데... 난감하네요!~~

|  1  |  ···  |  405  |  406  |  407  |  408  |  409  |  410  |  411  |  412  |  413  |  ···  |  709  |